::고려인너머::
고려인너머소개 활동 땟골이야기 자원봉사 및 기부,나눔 후원하기 ГОВОРИМ ПО-РУССКИ
 

2013년부터 본격적으로 자녀와 함께 가족이 이주해오면서 땟골의 폐교위기 초등학교가 이제는 

교실이 부족하고 어린이집도 고려인아이들이 다수가 되었다

땟골은 골목 골목 아이들로 북적이며늦은 시간까지 아이들 소리로 시끌벅적하다

그러나 한국으로의 이주 1세대인 고려인 차세대 자녀들은 동포로 인정이 안되어 현행법으로는 성인이 되는 나이가 되면 출국해야한다

16살 김 블라디미르는 인근 중학교를 다니며 저녁에 시간을 내 입국한 지 얼마안된 동생들에게 한국어를 가르치고청소년프로그램에서 역사체험교육을 받고일요일에는 농구동아리에서 열심히 운동도 한다꿈은 아버지처럼 요리사가 되고 싶단다그러나 러시아어보다 한국어가 익숙한 아이는 정든 곳을 떠나 또다시 낯선 곳으로 가야만 한다.

main1.jpg
 
main2.jpg
 
작성일 : 18-08-14 18:10
멘토수업- 의미를 찾다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35  

멘토수업을 진행하는 한국의 고등학생과 고려인중고등학교 청소년들

한국어수업을 받는 아이들도 수업을 하는 학생들도 참으로 보람있는 시간입니다.


KakaoTalk_20180111_195752519.jpg

 

KakaoTalk_20180113_163736746.jpg

 

KakaoTalk_20180113_163737122.jpg

 

KakaoTalk_20180113_163737773.jpg

 

KakaoTalk_20180113_163738210.jpg

 

KakaoTalk_20180113_163739372.jpg

 

KakaoTalk_20180113_163739794.jpg

 

KakaoTalk_20180113_163740201.jpg

 

KakaoTalk_20180113_163740686.jpg

 

KakaoTalk_20180329_205103151.jpg
 

 


멘토수업에 대한 수업내용과 평가 소감을 나누는 간담회

KakaoTalk_20180127_224129636.jpg
 
KakaoTalk_20180726_181900650.jpg
  
KakaoTalk_20180727_203524390.jpg
 
모두들 보람과 의미를 찾아가고 있습니다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지곡로 6길 37 (선부동 988-3번지) T. 031-493-7053 / F.031-494-7050
  COPYRIGHT(C)2014.JAMIR.OR.KR.ALL RIGHT RESERVED.